국내외 시스템/플랫폼간 API 연동과 자동화

사례 요약 : 기존 시스템의 흐름과 구조를 파악하고, 연동할 대상 시스템의 API 파악과 필요기능 맵핑을 통해 국내향 쇼핑몰/커머스 프랫폼의 상품 노출범위를 해외 커머스플랫폼까지 넓혀, 쇼핑몰 시스템의 경쟁력과 입점주의 니즈를 충족되게 합니다.

사례 검색 키워드 : 프로젝트, 전자상거래, 커머스플랫폼, API연동, 레거시시스템, 시스템통합

‘바위처럼’이 진행하는 프로젝트의 구체적인 사례와 제안입니다.
전반적인 비즈니스 영역과 기술/네트워크등은 Business 페이지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board-1226677_640 - Edited

비즈니스 기회 / 상황

A社는 상당한 규모의 입점형 쇼핑몰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기존 레거시 시스템에서는 각종 입점사의 상품은 별도의 관리 화면에 접속하여 관리하게끔 하거나, 백엔드로 HTTP POST로 등록되게 하는 형태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최근 해외직구 및 역직구가 확산되면서, 기존 쇼핑몰 시스템에서도 해당 상품의 노출 범위를 제휴 쇼핑몰 또는 현지 쇼핑몰에서 역직구가 가능하도록 해외 커머스플랫폼/마켓플레이스 까지 넓히자는 니즈가 급증하였습니다. 이것을 자동적으로 처리되도록 자동화 한다면, 쇼핑몰 시스템의 경쟁력이나 기존고객의 충성도, 신규고객의 유입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었습니다.

 

과제와 해결

기술적으로는 난이도가 높지 않습니다만 레거시 시스템, 외부 타사의 신규 시스템 연동에서 주로 발견하게되는 문제는 대부분 아래의 문제들입니다.

  1. 기존 시스템의 운영외 추가 인력, 시간 리소스 확보 문제
  2. 해외/타사 자료에 대한 학습과 응용, 커뮤니케이션, 연동 테스트의 문제
  3. 이후 유지보수 및 관리 리소스의 문제
  4. 기존 레거시 시스템의 데이터 구조, 업무흐름의 파악 문제

우선 4번, 기존 레거시 시스템의 파악 문제는 사실 고객사의 문제라기 보다는 신규 참여하는 바위처럼이 처하게 되는 문제일 수 있습니다만, 의외로 기업내 현재 운영조직에서 레거시 시스템의 상태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부분 초기 구축/개발자가 빠져나가고 운영에 최적화된 인력으로 축소되어 메인터넌스를 하는 경우 수시로 발견되기도 합니다.

이런 경우에는 기술운영자 뿐만 아니라, 서비스 운영자 및 기획자등 폭넓게 이야기를 나누어 업무플로우를 확인하고, 단위별로 파악에 들어가는 것으로 대부분 해결됩니다.

1번 추가 리소스의 문제는, 단기 리소스 집중을 위한 리스크 문제가 대부분입니다. 최근 고급개발자가 희소한데다가 기존 서비스 운영/개발 인력외 추가 인력을 확보하기가 쉽지는 않습니다. 물론 외주 용역 또는 SI기업에 위탁하는 방법도 있습니다만, 이런 경우 레거시 시스템의 부분적 연결 포인트를 만들어 문제 자체를 해결하기 보다는, 시스템 전체의 재구축 또는 최신 기술을 접목한 IT프로젝트로만 확대되어 예상보다 큰 지출을 감내해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바위처럼에서는 문제의 해결에 촛점을 맞추고, 요구수준을 넘어가기 위한 작업 중심으로 수행하므로써, 기업 입장에서는 적은 투자로 단기에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도록 합니다.

2번 학습과 적용의 문제는 중소기업에서 많이 접하게 됩니다. 외국어로 된 기술 매뉴얼에 대한 파악과 구현해야 할 기술적 과제에 대한 요점을 학습하는데 예상외로 많은 시간을 소모하거나, 잘못 파악하여 문제를 어렵게 풀어나가는 상황이 발생하게 됩니다.

바위처럼에서는 다년간 다수의 국내외 API들을 다루어 왔던 기술인력이 참여하여, 1번 단계에서 투입된 인력과 문제의 초점을 좁히고, 기술적 구현을 빠르게 마무리하여 드립니다.

3번 이후 유지보수의 문제는 기술이나 리소스의 문제에 대해 단순 외주/위탁으로 해결 했을때 더욱 불거지게 됩니다. 문제파악/해결/구현에 대한 부분의 이전이 되지 않고 위주/위탁사에 의존적으로만 계속 진행될 경우, 이후 시스템 개선과 발전에 도리어 걸림돌이 되기도 하며, 1-2년 이상 보았을 때 구현비용을 초과한 리소스 유지 비용이 들기도 합니다. 실제로 유지보수와 기술의존성을 통해 수익을 내기위해 문제해결 비용 가격을 상대적으로 낮추어 움직이는 사례도 있습니다.

바위처럼에서는 초기에 유지보수를 고려한 진행과 단기작업/문제해결로 나누어 고객사와 장단점에 대해서 제안하고 진행하게 됩니다. 만약 문제해결 중심으로 진행되는 경우에는 작업 완료 후 설계/개발 산출물과 이후 유지보수를 위해 필요한 기술이전을 수행하여 기업입장에서 불안감 남거나 불필요한 비용투입이 발생하지 않도록 도와드립니다.

비슷한 문제의 패턴 :
– 초기 개발인력/산출물이 없는 시스템에 대한 파악과 유지보수
– 해외 파트너사와의 기술 연동 이슈
– 초단기 고급기술자에 의한 문제파악/설계 필요 이슈

비슷한 문제를 겪고 계신가요? 지금 문의주세요.

문의하고 문제 해결하기